본문바로가기
이미지

계열소개

계열행사

home > 계열소개>애완(반려)동물계열>계열행사

[댕댕살롱] 강아지 발톱 자르는 법

작성자 : admin 2020-09-02 조회 : 564


강아지 발톱 자르는 방법을 배우기 전에 왜 강아지 발톱을 잘라야 하는지 알아볼까요? 우리도 손톱과 발톱이 길어지면 짧게 자르는 것과 같은 이유라고 생각하면 된답니다. 손톱과 발톱이 길어지면 일상생활에서 불편함을 느끼게 되고 손톱이 깨지거나 갈라지는 등 다치기도 하는데요. 강아지도 마찬가지로 발톱이 부러지거나 발가락이 골절되는 상황도 생긴답니다 또한, 발바닥 패드를 지탱하며 걷거나 뛰는 강아지가 발톱이 길어지면 걷는 동작이 뒤틀어지면서 관절염 등이 더 악화될 수 있답니다. 병원에 가거나 전문 애견미용사에게 자르면 좋겠지만 견주가 스스로 발톱 자르는 법을 익히면 자주 잘라야 하는 발톱 관리가 더 수월해질 수 있습니다.



강아지 발톱을 자를 때 주의해야 하는 것이 있다면 바로 혈관이랍니다. 사람의 발톱과 다른 점이기도 한데요. 강아지 발톱에는 혈관이 있는데 잘못 자르는 경우 혈관까지 상처를 줄 수 있습니다. 강아지 발톱의 색은 강아지 털과 관련이 있어 흰색 강아지는 흰색 발톱으로 혈관이 잘 보이지만 검은색 털을 가진 강아지는 검은색 발톱으로 혈관이 잘 보이지 않는답니다. 때문에 핸드폰 플래시를 통해 혈관을 어느 정도 관찰한 뒤 자르는 것이 좋답니다.



강아지 발톱을 자를 때는 강아지가 잘 움직이지 못하도록 잡아주고 혈관을 확인 한 뒤 자르고 그라인더로 갈아주면 됩니다. 혹여나 혈관을 조금 건드려 피가 나는 경우에는 바로 지혈을 해주어야 합니다. 강아지는 앞으로 나아가기 위해 뒷다리에 힘을 주어 몸을 앞으로 뻗는데 때문에 뒷다리 발톱이 앞다리 발톱보다 짧은 경우가 많습니다. 이를 감안해 잘라주어어 한답니다. 서울예술실용전문학교 애견미용과정에서 강아지 발톱 자르는 과정이 궁금하다면 아래 영상으로 확인해주세요! 




  • QUICK MENU
  • 원서접수
  • 모집요강
  • 추천서다운
  • q&a
  • 입시자료신청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