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이미지

언론보도

home > 학교소식>언론보도

[뉴스인사이드] 디자인예술계열 비실기로 입학 가능… “실무와 취업 한번에”

작성자 : admin 2021-07-23 조회 : 1230


최근 미술계열 학과들은 '비실기' 전형을 추진하며 미대 입시의 획일화를 탈피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기존 예술고등학교 및 학원을 통해 만들어진 시스템에서 벗어나 더 많은 학생들에게 기회를 부여하고 있는 추세다. 실제로 현재 실기전형만으로 학생모집을 진행하는 대학들도 있지만, 대부분 미대들은 확대되는 수시를 중심으로 비실기전형을 함께 운영하고 있다.


예비 고3학생의 경우 뒤늦게 진로를 결정하면 실기 준비가 촉박하지만 희망 대학의 전형을 확인한다면 충분히 입학할 수 있다고 전문가들은 전했다.


이러한 가운데 서울예술실용전문학교는 비실기로 입학이 가능해 미술 진학을 꿈꾸는 학생들 사이에서 화제다. 특히 풍부한 이력을 갖춘 교강사들이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서울예술실용전문학교 디자인예술계열 최세웅 교강사는 SK-imedia 컨셉아티스트뿐만 아니라 연세대학교 미래교육원, 서울호서직업전문학교 등에서 강의를 진행한 바 있다. 아울러 임찬양 교강사는 엔씨 소프트, 네오위즈 등에서 디자이너 및 아트디렉터로 활동했다. 곽소영 교강사 역시 엔씨 소프트의 아이온팀 컨셉 일러스트레이터를 역임한 바 있으며, LG 유플러스, CJ비비고 등의 광고일러스트를 담당했다. 윤현정 강사는 한빛소프트 디지털캠퍼스, 온게임학원 등에서 강의를 진행했을 뿐 아니라 제패토, 지디엔에이 등에서 컨셉디자이너로 활동한 이력이 있다.


이처럼 풍부한 이력을 가진 교강사의 강의로 재학생들은 체계적인 학습이 가능해 실력 상승을 크게 이루었다고 관계자는 전했다. 




실제로 디자인 업체 더좋은생각은 서울예술실용전문학교 졸업생들의 뛰어난 업무능력으로 지난 5월 서울예술실용전문학교와 산학협력을 맺은 바 있다. 더좋은생각은 먼저 취업에 성공한 졸업생들의 뛰어난 실무역량으로 학교 측에 문의를 하여 지속적으로 학생들의 취업을 돕고 추천받고 싶다는 의사를 밝혔다.


뿐만 아니라 서울예술실용전문학교 디자인예술계열은 학생들이 실무 경험을 간접적으로 쌓을 수 있도록 풍부한 이력을 가진 강사를 초빙해 특강을 진행하고 있다. 엔씨소프트 출신 컨셉아티스트를 비롯해 영화 내 머리속의 지우개, 연애의 목적, 평양성에 참여한 콘티작가 김정태를 초빙한 바 있다. 또한 카카오 프렌즈 이모티콘 제작자 호조 작가를 초빙해 이모티콘 탄생 팁 등을 전달했다.


여기에 무료 자격증 특강을 제공하여 자격증과 학점을 동시에 취득할 수 있게 돕고 있다. 재학생들은 특강을 통해 시각디자인기사, 게임그래픽전문가, 컬러리스트 산업기사, GTQ 자격증 등을 취득 시 학점까지 취득할 수 있다.



  • QUICK MENU
  • 원서접수
  • 모집요강
  • 추천서다운
  • q&a
  • 입시자료신청
  • top